남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양주시와 LH, 취약계층의 빈곤탈출과 자립지원을 위해‘맞손’
기사입력  2017/09/14 [15:44] 최종편집    GNNet

남양주시와 LH는 손을 맞잡고 저소득 소외계층의 안정적인 미래를 지원 하기 위한 신규 자활사업 추진에 나섰다.

▲  ( 사진 = 남양주시 )     © GNNet

 

남양주시는 LH와 지난달 8일, 지역사회 내 유휴 공간으로 남아있는 LH 임대주택을 저소득층의 자활작업장으로 활용하는 협약을 맺고 이번 달부터 지역사회 기업과 연계한 자활작업장‘희망나누리’를 개소했다.

 

자활작업장‘희망나누리’는 남양주시 서부희망케어센터에서 관내 기업 ㈜정동산업과 연계한 공동작업장으로 근로의지가 있는 취업 희망자들이 참여하고 있다. 현재 저소득한부모, 차상위계층, 다문화가족 등 11명이스스로 근로를 하며 자립을 계획하고 있다.

 

이석우 남양주시장은 지난 13일, LH 서울지역 본부장(김상엽), ㈜정동산업 대표(김정대), 서부희망케어센터장(신영미)과 함께 자활작업장‘희망나누리’를 방문하여 자활사업 참여자들을 격려하고 “ 최고의 복지는 일자리이다. 일을 통해 보람을 느끼고 더 나은 내일을 준비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는 말을 전했다.

 

2007년 개소한 남양주시 희망케어센터는 소외계층의 단순한 생계지원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맞춤형 자활까지 지원하고 있어 지속가능한 복지시스템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남양주시 희망케어센터에서 취업 취약계층의 안정적인 자립지원을 위해추진하고 있는 사업은 △ 희망하는 교육과 자격증 취득지원을 위한 내일교육 △ 자산형성 지원‘희망나무․희망꿈나무통장’ △ 일하는 차상위계층 희망하우스 전세주택 3년간 지원 △ 관내 기업·업체와 연계를 통해 맞춤형 일자리 제공 등이다.

 

앞으로도 남양주시와 LH는 긴밀히 협력하여 소외계층들의 자립지원을 위한 자활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광고
ⓒ G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계약만료 임박 역세권 롯데마트 국내 대형 유통업체들 군침..줄줄이 "러시"롯데, 우선 협상권 고려.. 재계약 "우리와.." / 이건구기자
구리시민을 고발한 A시의원, 의원자격있나? 적반 하장 ..시의원들 "사과하라"촉구 / 손지훈기자
구리시, 수택동 복개천주차장..생태하천으로 "복원" / 최규숙기자
D-4일, 구리시한강코스모스축제 .."이래서야" / 호순옥기자
경기북도일보가족들, 무궁무진 포천아트밸리. 허브 아일랜드 "문화 탐방" / 이건구기자
구리시, 이문안저수지 새단장 막바지 ‘조기개장 임박’ / 최규숙기자
구리소방서, 수택동 비닐하우스에서 큰불.. 광역1호 발령 / GNNet
[기고] 백경현 구리시장, 테크노밸리 유치가 살길이다. / GNNet
빠름과 느림 조화의 미학슬로라이프 새로운 장.. 남양주시서 열다 / 이건구기자
[진단 (1)] 구리시,경제활성화 온누리상품권 특정상인 배불리는데 사용..무용론 '팽배' 전통시장회원만 통용..환불도안돼 '불만' / 오민석. 이건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