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밴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리시, 갈매동 수돗물 공급차질 ‘ 수사의뢰’
LH측, 해명은 책임회피 ‘시 차원 논쟁할 일고의 가치 없다’ 일축
기사입력  2017/07/03 [11:28] 최종편집    최규숙기자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지난 27일 2시께부터 21시간 계속된 수돗물 공급차질로 인한 갈매신도시 주민들의 피해 상황에 대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제기한 해명건과 관련 여러 정황상 논쟁할 일고의 가치가 없다며 사직당국에 진상파악을 위한 수사를 정식 의뢰했다.

 

시는 문제의 발단이 된 퇴수밸브는 이물질 제거 등 필요시에만 여는 것이고 중간밸브는 단수 등 필요시만 닫는 것이라는 사실은 상수도관련 관계자라면 상식적인 것인데도 LH측이 "시 직원이 요구해 밸브를 연 것으로 확인됐다"고 반박 자료를 통해 주장하는 것은 공공기관으로서 책임 전가에 불과하며, 이에 대한 진상은 이미 29일 수사가 의뢰된 상태이며 모든 것은 수사 결과가 말해 줄 것이라고 재반박했다.

 

시 관계자는 “ LH측의 해명처럼 퇴수밸브가 열리면 당연히 갈매동 급수공급에 문제가 발생하는 것은 자명한 사실임에도 불구하고 이를 시 측에 화살을 돌리며 책임을 전가하는 것은 온당치 않으며 오히려 주민피해 보상 등 사태 수습에 적극 나서는 자세가 우선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그동안 시는 갈매택지지구내 상수도시설물 점검을 수차례 하여 왔고 현장 점검과정에서 많은 지적사항에 대해 이를 이행하지 않아 수차례 확인점검을 실시하여 왔다

최규숙/ 구리남양주넷 총무과장 겸 시민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광고
ⓒ GN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밴드 밴드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민을 고발한 A시의원, 의원자격있나? 적반 하장 ..시의원들 "사과하라"촉구 / 손지훈기자
구리시, 계약만료 임박 역세권 롯데마트 국내 대형 유통업체들 군침..줄줄이 "러시"롯데, 우선 협상권 고려.. 재계약 "우리와.." / 이건구기자
D-4일, 구리시한강코스모스축제 .."이래서야" / 호순옥기자
구리시, 수택동 복개천주차장..생태하천으로 "복원" / 최규숙기자
[기고] 백경현 구리시장, 테크노밸리 유치가 살길이다. / GNNet
경기북도일보가족들, 무궁무진 포천아트밸리. 허브 아일랜드 "문화 탐방" / 이건구기자
구리시, 이문안저수지 새단장 막바지 ‘조기개장 임박’ / 최규숙기자
구리소방서, 수택동 비닐하우스에서 큰불.. 광역1호 발령 / GNNet
구리아트홀, 국악계의 프리마돈나 김영임..45주년 효(孝)공연. / 이건구기자
KD운송그룹 구리권지사, “기사님 졸지 마세요” 캠페인 전개 / 손지훈기자